• 20 20℃ 서울
  • 18 18℃ 인천
  • 21 21℃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0 20℃ 청주
  • 21 21℃ 대전
  • 19 19℃ 전주
  • 21 21℃ 광주
  • 22 22℃ 대구
  • 19 19℃ 부산
  • 20 20℃ 제주
장소를 불문하고 어느 곳에서나 달콤한 잠에 빠진 동물들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유발한다.
2018-05-18 15:51:48
물에 한번도 들어가보지 못하고 갇혀있던 오리떼가 창고에서 구출돼 연못을 처음 경험하는 경이로운 장면이 포착됐다.
2018-05-18 15:51:48
사람들이 버린 쓰레기를 주워 먹는 코끼리의 모습이 누리꾼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2018-05-18 15:51:48
자연의 놀라운 '생명력'을 보여주는 사진 한 장이 공개돼 경이로움을 주고 있다.
2018-05-18 15:51:48
'먹통'이었던 국민안전처 홈페이지가 지진 발생 2시간 만에 복구됐다.
2018-05-18 15:51:48
서울대공원 식물원이 '국내·외 끈끈이귀개과 수집 및 증식'을 주제로 산림생명자원관리기관 위탁연구사업을 진행한다.
2018-05-18 15:51:48
생태계를 교란하는 외래종을 퇴치하기 위해 전국 지방정부가 외래종을 잡아오면 보상금을 지급하는 정책을 시행한다.
2018-05-18 15:51:48
생후 1개월 된 아기를 숲 속에서 기념 촬영하던 찰나에 어디선가 야생 사슴이 나타나 함께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2018-05-18 15:51:48
수년 간 체인에 묶어 지독한 학대에 시달렸던 코끼리가 동물보호단체의 도움으로 자유로운 삶을 찾았다.
2018-05-18 15:51:48
한 번도 못해 본 '처녀 양' 셜리가 쌍둥이 새끼를 낳는 미스터리한 사건이 일어났다.
2018-05-18 15:51:48
잔인한 '상아 밀렵'의 참상을 보여주는 사진이 공개돼 많은 사람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2018-05-18 15:51:48
황금빛 피부색에 푸른색 점이 박혀 있는 '이 문어'를 발견하면 즉시 도망쳐야 한다는 전문가들의 의견이 있다.
2018-05-18 15:51:48
주인의 스마트폰을 씹었다는 이유로 몸에 끓는 물이 부어지고, 건물 4층에서 던져졌던 강아지가 사람들에 의해 구조됐다.
2018-05-18 15:51:48
유달리 폭염이 극심했던 올해 여름 한반도 이상 기후 현상은 중국의 미세먼지 탓인 것으로 분석됐다.
2018-05-18 15:51:48
환경오염의 심각성을 실감할 수 있는 사진 작품이 공개됐다.
2018-05-18 15:51:48
샥스핀의 최대 수입국이자 생산국인 홍콩에서 상어 지느러미를 채취해 건조하는 사진이 공개돼 누리꾼들에게 큰 충격을 안기고 있다.
2018-05-18 15:51:48
숨을 쉬기도 힘든 고온의 날씨에 지쳐 꼼짝도 하지 않는 북극곰의 모습이 포착돼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2018-05-18 15:51:48
반려견은 말로 칭찬하는 사람보다 직접 쓰다듬어 주는 사람을 훨씬 좋아하고 따른다는 흥미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2018-05-18 15:51:48
노르웨이의 한 동물원에서 장난치고 뛰어노는 귀여운 아기 삵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돼 화제다.
2018-05-18 15:51:48
주인에게 버림을 받은 사실을 깨닫고 큰 충격에 빠진 강아지의 안타까운 모습이 사람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한다.
2018-05-18 15:51:48
무려 20년 동안 묘지를 방문하는 사람들의 슬픔을 달래줬던 고양이 바니(Barney)가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018-05-18 15:51:48
우리와 함께 교감하는 강아지가 언제나 당신을 보면 '뽀뽀'하는 이유 4가지를 소개한다.
2018-05-18 15:51:48
엄마와 떨어져 '부표'에 몸에 걸린 아기 범고래가 목숨을 잃는 사건이 발생했다.
2018-05-18 15:51:48
잠긴 철문 안에서 스스로 문을 열고 나온 고양이의 모습을 담은 몰래카메라 영상이 눈길을 끌고 있다.
2018-05-18 15:51:48
마치 자연과 한몸이 된듯 완벽한 '위장술'을 뽐내는 생물들이 시선 강탈을 유발한다.
2018-05-18 15:51:48
17  /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