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년간 노숙자 의료봉사 다닌 94세 '할머니 의사' 한원주 선생 별세 최고령 현역 의사였던 한원주 선생이 94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급류에 휩쓸린 노인을 맨몸으로 구한 3성 장군님의 평생 피지컬 거센 호우 속 하천에 떠내려가는 노인을 구하기 위해 기꺼이 물길에 뛰어든 '참군인' 임국선 중장의 사연이 재조명됐다.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