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4 (금)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사회

"구속된 '부산 여중생' 폭행 가해자 1명 소년원서 구치소로 간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부산에서 여중생들이 또래 여중생을 무차별적으로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가해 여중생 1명이 구속수감됐다.


지난 11일 부산지법 서부지원은 보복 폭행 혐의로 청구된 여중생 A(14) 양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재판부는 "혐의 사실이 어느 정도 인정되는데다가 도망갈 염려가 있고 소년이지만 구속해야 할 부득이한 사유가 있다"고 영장 발부 이유를 밝혔다.


부산 사상경찰서에 따르면 여중생 A(14) 양은 B(14) 양 등 3명과 함께 지난 1일 부산 사상구의 한 공장 인근 골목에서 피해 여중생 C(14) 양을 마구 폭행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들은 피투성이가 돼 무릎 꿇고 있는 C양의 모습을 카메라로 찍어 친구들과 돌려 봤고 폭행한 것 때문에 교도소에 가는 것 아니냐는 농담까지 주고 받아 큰 충격을 안겼다.


여중생 A양 등은 주민 신고로 119가 출동하자 구경꾼 행세를 하면서 범행현장을 지켜봤다. 그리고 폭행사건 발생 3시간 뒤 112로 전화를 걸어 자수했다.


이날 '부산 여중생 폭행사건' 가해자 A양에 대한 영장이 발부되면서 A양은 현재 머물고 있던 소년원에서 떠나 성인들이 수감된 구치소로 이감돼 경찰조사를 받게 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르면 13일 부산 여중생 사건과 관련한 피의자들의 수사를 모두 마무리 하고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속보> 부산 여중생 폭행사건 가해자 1명 구속 확정부산 여중생 폭행사건의 가해자 중 1명에 대한 구석이 결정됐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