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 지인이라는 찬열 폭로글에 "내 지인 누구?"라고 글 남긴 엑소 백현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자신의 지인이라는 누리꾼의 폭로 글이 논란이 되자 엑소 백현이 직접 입장을 밝혔다.


30일 백현은 자신의 트위터에 "내 지인 누군데? (모기다 읏차) 요녀석. 아 흔들흔들"이라는 글을 적었다.


이는 전날 자신이 백현의 지인이라고 주장한 누리꾼 A씨의 폭로 내용을 부정한 것으로 보인다.


해당 폭로를 제기한 누리꾼을 모기에 비유하며 주장이 완전히 거짓말이라는 것이다.


인사이트Twitter 'B_hundred_Hyun'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앞서 자신이 백현의 지인이라는 A씨는 찬열을 향해 "들리는 소문이나 네가 하는 언행과 행동에서 역시 친구로만 지내는 게 딱 좋을거라 생각했다. 내 생각과 촉은 역시나 틀리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지금 이 상황은 다 너의 업보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A씨는 "찬열아 제발 정신 차려. 백현이도 너처럼은 안 살아"라고 뼈 있는 말을 남겼다.


해당 논란의 중심에 있는 찬열은 아직까지 아무런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지난 29일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한 여성은 찬열과 3년 동안 만났다며, 찬열이 연애 중 최소 10명의 여성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고 주장해 논란을 낳았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 같은 논란과 관련해 "공식입장을 내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