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 5℃ 서울
  • 1 1℃ 인천
  • 4 4℃ 춘천
  • 8 8℃ 강릉
  • 5 5℃ 수원
  • 1 1℃ 청주
  • 2 2℃ 대전
  • 5 5℃ 전주
  • 5 5℃ 광주
  • 6 6℃ 대구
  • 13 13℃ 부산
  • 8 8℃ 제주

"잘 노는 애가 성공한다···공부 잘할 필요 없다" 메가스터디 회장이 말하는 한국의 미래

'사교육의 중심' 메가스터디그룹 손주은 회장이 잘 노는 인재가 성공할 것이라고 예견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10년 안에 사교육은 사라진다. 이젠 '잘 노는 아이'가 성공한다"


아이러니하게도 이는 한국 사교육의 중심 메가스터디그룹의 손주은 회장이 한 말이다.


손 회장은 지난해 10월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2019 인구 이야기, 팝콘(PopCon)'에 '부모의 시대, 자녀의 시대'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강연에서 손 회장은 한국의 미래에 대해 자신의 주장을 펼쳤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의 주장에 따르면 미래에는 인구구조, 4차 산업혁명에 따른 변화로 사교육 수요가 줄어들게 된다.


그러면서 개인의 다양성과 창의성을 중시하는 패러다임으로 전환된다.


부모 세대 때는 매년 10%씩의 고도압축성장이 이뤄지는 환경이었기에 명문대 진학이 곧 성공이라는 공식이 세워졌지만, 현재와 미래는 다르다.


현재의 사교육 시장은 부모 세대가 변화에 대응하지 못한 채 그들의 경험을 자녀 세대에 이식하려 하는 것에 불과하다는 것이 그의 지적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스카이캐슬'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시간'


손 회장은 "한 명이 백만 명 이상의 가치를 만드는 천재가 필요한 시기"라며 "BTS가 사회 곳곳에서 튀어나와야 한다"고 말했다.


이 말인즉슨, 머리 쓰는 일은 소수의 천재에게 맡기고 나머지는 흥미로운 콘텐츠 생산에 집중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는 "잘 노는 사람에게 소득이 가는 시대가 온다"며 "영어단어 외우고 수학 문제 풀어서 대학 잘 가는 것은 이제 전혀 쓸모가 없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이어 "창의적이고 실무능력이 중요한 시대. 출신 대학은 중요하지 않게 됐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그는 이렇게 주장하면서도 교육 전략을 잘 짜야 한다고 밝혔다.


공부로 먹고살 머리가 되는지 냉정하게 평가해보고 아니다 싶으면 과감히 포기하고, 공부를 하더라도 실무능력과 관련된 공부를 하라고 추천했다.


한편 손 회장은 서울대학교 서양사학과 출신으로 '손사탐'이라는 별명으로 유명했던 스타강사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