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면허' 친구 운전 연습시켜주다 바다 추락해 '실종'된 20대 남성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한 남성이 무면허 친구의 운전 연습을 시켜주다 바다에 추락해 닷새째 돌아오지 못하고 있어 안타까움을 더한다.


지난 14일 속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전 2시 57분께 속초시 청호동 신수로 수로에 SUV 차량 한 대가 추락했다.


이 사고로 차에 타고 있던 A(24) 씨가 실종됐고, 운전자 B(23) 씨는 스스로 탈출해 목격자에 의해 구조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해경 조사 결과 친구 사이인 A씨와 B씨는 이날 새벽 0시 30분께 A씨 아버지 소유의 차량을 타고 서울에서 출발했다. 


이후 속초해수욕장 인근 횟집에서 2시간여 동안 술을 마신 후 무면허였던 B씨가 연습차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B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6% 상태였다.


사고 당시 실종된 A씨가 "차량이 바다에 빠졌다. 친구를 내보내고 나도 나간다"는 구조요청을 직접 119에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해경 관계자는 "왜 B씨가 운전을 하게 됐는지에 대해서는 정확하게 조사해봐야 한다"며 "B씨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추락 후 두 사람 모두 차량 선루프 쪽으로 탈출했으며 차량 지붕에서 구조요청을 했다'는 진술이 있었다"고 전했다.


B씨는 무면허 및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된 상태다.


사고지점 주변으로 해경과 민간잠수사, 119 구조 요원, 경찰 등이 해상과 육상을 수색하고 있으나 아직까지 실종자를 찾지 못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