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왜 늦게 받아가냐"는 맥도날드 직원 얼굴에 '햄버거' 집어던진 연신내 손님

인사이트YouTube '심동현'


[인사이트] 장경윤 기자 = 자신에게 항의하는 점원을 잠시 노려보던 손님은 점원의 얼굴을 향해 거칠게 물건을 내던졌다.


지난달 18일 유튜브에는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돼 누리꾼들의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상 속 점원은 한 손님을 앞에 두고 "왜 음식이 나왔다는 번호가 나왔는데 가져가시질 않느냐"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심동현'


이에 손님이 "언제 (번호표가) 떴냐고"라며 대꾸하자, 점원은 다시 "그걸 저희가 어떻게 아느냐"라고 반문했다.


결국 손님은 화를 참지 못한 듯 자신이 들고 있던 햄버거 봉투를 점원의 얼굴을 향해 세게 던졌다.


급격히 험악해지는 분위기 속에 주변 사람들은 상황을 진정시키려 했지만, 여전히 점원과 손님은 거칠게 말다툼을 이어나갔다.


"내가 얼마나 기다렸는지 아냐"는 손님의 항의에 점원은 "계속 이런 식으로 찡찡부리시니까 다른 분들도 기다리시질 않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인사이트YouTube '심동현'


이와 같은 영상은 즉각 누리꾼들의 뜨거운 논란거리로 떠올랐다.


누리꾼들은 "어떤 상황인지는 모르겠으나 얼굴에 햄버거를 집어던지는 건 상식 밖의 행동", "알바생 분이 잘 참았다", "모두의 이야기를 들어봐야 한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상을 게재한 누리꾼은 "저 알바분이 저렇게 말하기 전에 손님 일행은 옆에 있는 알바분에게도 똑같이 대했다"며 "상황의 끝에는 경찰이 왔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