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호 대장 포함' 한국인 원정대 5명, 히말라야 베이스캠프서 눈폭풍으로 사망"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김창호 대장 등 한국인 산악인 5명이 히말라야 캠프에서 눈사태로 사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13일(현지 시간) 히말라야타임스 등 네팔 현지 매체에 따르면 네팔 구르자히말산을 등반하던 한국인과 가이드 9명이 베이스캠프를 덮친 산사태로 숨을 거뒀다.


사망자는 김창호 대장을 포함한 한국인 5명과 이들을 돕는 현지 등반가 4명으로 확인됐다.


해당 매체는 현지 관계자의 말을 빌려 사고 피해자가 "김창호, 이재훈, 임일진, 유영직, 정준모"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김창호 대장 / KTV국민방송


현지 경찰은 사고 하루 전인 지난 12일 구르자히말산에 산사태와 눈폭풍이 일면서 해발 3500m에 설치돼 있던 베이스캠프가 무너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당시 원정대는 궂은 날씨가 양호해질 때까지 기다리며 베이스캠프에 대기하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기상 상황이 악화돼 헬기, 구조인력 등의 접근이 어려워지면서 실종자 수색에 난항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와 주네팔대사관 측은 "현재 소형 헬기로 수색한 결과 시신은 발견했으나 수습에 어려움이 있다"며 "조속한 시일 내에 시신을 수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향후 장례절차 지원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적극 제공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별개로 대한산악연맹은 곧바로 대책 회의를 소집해 사고 수습반을 현지에 파견할 방침이다.


한편 구르자히말은 네팔 히말라야 산맥에 위치한 해발 7193m의 산봉우리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