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바이 피하던 '어린이집 차량' 교통사고 나 '꼬마·버스기사' 19명 부상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디지털 뉴스팀 = 오토바이를 피하려던 통학버스가 갓길에 주자 된 차량을 들이받아 어린이와 운전기사 등 총 19명이 부상을 당했다.


지난 12일 낮 12시 36분께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화전동의 한 도로에서 어린이집 원생 16명을 태운 통학버스가 좌회전하는 오토바이를 피하려다 갓길에 주차된 차량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어린이 16명과 버스기사 등 총 19명이 부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당시 아이들은 안전벨트를 착용하고 있었던 상태라 다행히 큰 사고로 이어지진 않았다.


경찰에 따르면 해당 사고는 오토바이가 갑자기 좌회전하면서 버스 전용 차로를 달리던 어린이집 차량과 1차 충돌하며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오토바이를 피하기 위해 급하게 방향을 통 버스는 중앙선을 넘어 반대편 갓길에 주차된 차량을 들이받은 후 멈췄다.


현재 경찰은 오토바이의 신호위반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