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으로 무너진 건물서 차가운 주검으로 발견된 아들 보고 오열한 어머니

인사이트SBS '뉴스8'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인도네시아 지진으로 실종됐던 한국인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뉴스8은 무너진 호텔 잔해 앞에서 아들의 생환 소식을 간절히 기다린 한 어머니의 사연을 전했다.


실종됐던 아들을 애타게 기다린 어머니는 믿을 수 없는 사실을 알게 됐다.


살아 돌아오기만을 간절히 바랐던 아들이 차가운 주검으로 발견됐다. 끝내 어머니는 그 자리에서 주저앉아 오열했다.


인사이트SBS '뉴스8'


중장비를 동원한 수색 작업 끝에 호텔 잔해에서 시신으로 발견된 것이다.


외교부 관계자는 시신을 조사한 끝에 신원을 확인, 현재 팔루 시내 경찰 병원에 안치했다고 밝혔다.


숨진 한국인 남성은 지난달 팔루에서 열린 패러글라이딩 대회에 참석하기 위해 이곳 호텔에 머물렀다.


인사이트SBS '뉴스8'


하지만 지진이 발생한 지난달 28일부터 연락이 끊겼고, 실종 소식을 전해 듣고 아들이 무사하길 바라는 마음에 사고 현장으로 날아온 어머니는 결국 눈물을 흘렸다.


외교부 측은 고인의 장례 절차와 귀국 지원 등을 위해 유가족과 협의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지진으로 숨진 희생자는 한국인 1명을 포함 총 1,424명으로 늘어났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