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단보도 건너다 승용차‧트럭에 연달아 치여 사망한 20대

인사이트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횡단보도를 건너던 20대 여성이 잇따른 두 번의 사고를 당해 결국 목숨을 잃었다. 


지난 1일 6시 28분경 경남 창원 의창구 팔용동 왕복 4차선 도로에서 신호등이 없는 횡단보도를 건너던 A씨는 마주 오던 승용차에 치였다. 


차에 치인 충격에 의해 반대편 차선으로 튕겨 나간 A씨.


A씨는 반대편에서 달려오던 1t 트럭에 또 한 번 치이며 두 번 연속 사고를 당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승용차와 트럭에 연달아 치인 A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승용차와 트럭 운전자 모두 과속 운전이나 음주 운전은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승용차 운전자는 사고 당시 A씨 확인하지 못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차량 운전자 2명을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