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군부대서 스무살 '일병' 숨진 채 발견…"가혹행위 여부 조사 중"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최근 들어 군부대 관련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전남의 한 군부대에서 병사 한 명이 숨진 채 발견돼 군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6일 육군 제31보병사단은 이날(15일) 오전 전남 무안의 한 부대에서 복무 중이던 A 일병(20)이 부대 내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A 일병을 최초 발견한 부대원들에 따르면 이들은 '불침번'을 서던 중 A 일병이 교대시간이 됐음에도 나타나지 않자 주변을 수색하기 시작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이후 부대원들은 생활관 인근에서 바닥에 쓰러져 있는 A 일병을 발견했다.


그러나 발견 당시 A 일병은 이미 숨을 거둔 뒤였다.


현재 군 당국은 A 일병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사인이 규명되지 않은 만큼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두고 '가혹행위' 여부 등과 같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에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