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길 치솟는 4층 건물서 어린 남매 끌어안고 필사적으로 버틴 아빠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어린 남매를 살리기 위한 아빠의 노력이 진한 감동을 안긴다.


24일 오전 6시 23분께 경기도 의정부시 호원동의 한 빌라 4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4층에 거주하고 있던 A(36) 씨와 아내 B(31) 씨, 딸(4), 아들(11개월) 등 일가족 4명이 집안에 갇혔다.


구조대에 따르면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남편 A씨는 뜨거운 화염과 시커먼 연기 속에서 두 자녀를 끌어안고 창문에 매달린 채 버티고 있던 긴박한 상황이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의정부 소방서


불길이 거세지자 아이들을 살리기 위해 A씨는 위험한 선택을 할 수밖에 없던 것.


구조대는 즉시 지상에 에어매트를 펼쳐놓고 3층으로 진입한 뒤 베란다 난간을 통해 어린 남매를 우선 구조하고 아내, 남편을 차례로 구했다.


불은 30분 만에 꺼졌으며 남편 A씨는 약간의 화상을 입었고, 아내 B씨도 연기를 흡입해 현재 의정부 성모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다행히 가족 모두 생명에는 지장 없이 안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뜨거운 불길 속에서 한 살배기 아들과 네 살 딸을 구하기 위해 이를 악물고 버텼을 A씨의 부성애에 현장에 있던 소방대원 및 주민들이 깊은 감동을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소방서 관계자는 "이번 화재는 비좁은 골목길 안쪽 언덕 위 빌라에서 발생했지만 이웃주민들의 질서있는 현장통제 협조와 화재진압 대원들의 신속한 대응으로 인명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