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앞바다서 190여명 탄 여객선 좌초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승객과 승무원 190여 명을 태운 여객선이 좌초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오후 3시 47분 전남 신안군 흑산면 인근 해상에서 쾌속 여객선이 좌초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여객선에는 승객 187명, 선원 5명이 탄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여객선이 운항 중 암초에 걸렸지만, 승객 등 안전은 확보된 상황으로 보고받았다고 말했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