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란다에서 고기 구우려다 아파트에 불낸 주민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저녁 시간에 집에서 고기를 구워 먹으려다 불이 나서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지난 13일 오후 7시 20분쯤 경기도 남양주시 호평동의 25층짜리 한 아파트 19층 베란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약 20분 만에 꺼진 이 화재로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주민 50여 명이 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연합뉴스


에어컨 실외기와 집기류 등을 태운 이 불은 소방서 추산 960만 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고기를 구워 먹으려 베란다에서 숯불을 피웠다가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이와 관련해 현재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소방 관계자는 건조한 봄철이 요즘 자주 발생하는 화재 사건에 일상에서도 불조심에 신경 써줄 것을 당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연합뉴스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