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서 담배 피우고 여성 알바생 때린 50대 남성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만취한 상태로 편의점에서 담배를 피우고, 아르바이트생을 때린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9일 강원 춘천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김모(53)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6일 오후 10시께 춘천의 한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생 이모(21·여) 씨에게 욕설을 퍼붓고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또 편의점 안에서 담배를 피우기도 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이날 술에 취한 김씨는 담배를 사러 편의점에 들어갔으나 곧장 계산하지 않고 전화를 받는 등 머뭇거렸다.


이에 이씨가 "계산을 먼저 해달라"고 요구하자 김씨는 이씨에게 욕설을 했다.


김씨는 다른 손님이 있는데도 아랑곳하지 않고 편의점 안에서 담배를 피웠고 "경찰에 신고하려면 하라"며 이씨를 때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씨는 방학을 맞아 부모님께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자 한 첫 아르바이트 중 당한 폭행에 큰 충격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지적장애 동생 위해 의사되려 편의점 알바하다 '망치 폭행' 당한 여대생인천 부평구의 한 건물 화장실에서 망치로 묻지마 폭행을 당했던 피해자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의 근황이 전해졌다.


"시작 전 소주 두 병 필수"···고수익 극한 알바 '시체닦이'의 모든 것온라인에서 화제가 된 시체닦이 알바 경험담에는 작업 전 소주는 필수라든지, 갖가지 디테일한 이야기가 다수 공개된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