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 시간에 주차 시비 벌이다 이웃 폭행한 아파트 주민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아파트 주차장에서 주차시비로 이웃간에 폭행을 주고 받는 사건이 발생했다.


5일 광주 북부경찰서는 주차 문제로 시비가 붙어 같은 아파트 주민은 때린 혐의로 조모(39) 씨와 김모(28) 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이들은 지난 4일 오전 8시 20분께 광주 북구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서로에게 주먹과 쇠파이프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조씨가 김씨에게 출근을 위해 차량 이동을 요청했으나 김씨가 "뒤차를 빼면 된다"라고 하자 이 같은 시비가 붙은 것으로 확인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김씨는 조씨의 얼굴을 주먹으로 수차례 때렸으며 조씨도 차량에 있던 쇠파이프로 김씨의 허벅지를 수차례 가격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민수 기자 mins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