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21 21℃ 인천
  • 19 19℃ 춘천
  • 21 21℃ 강릉
  • 22 22℃ 수원
  • 23 23℃ 청주
  • 25 25℃ 대전
  • 25 25℃ 전주
  • 28 28℃ 광주
  • 27 27℃ 대구
  • 25 25℃ 부산
  • 28 28℃ 제주

'지금 우리 학교는' 이재규 감독 "성폭행 묘사...과하게 전달된 점 죄송하다"

넷플릭스 인기 시리즈 '지금 우리 학교는'의 이재규 감독이 인터뷰에서 선정성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넷플릭스 인기 시리즈 '지금 우리 학교는'을 만든 이재규 감독이 자극적인 연출에 대해 사과했다.


7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금 우리 학교는'(지우학)의 이재규 감독은 취재진들과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지우학'은 전 세계 넷플릭스 랭킹 1위를 차지하는 등 많은 인기를 끌고 있지만 극 중 여학생이 당한 성폭력을 적나라하게 묘사한 장면 때문에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이재규 감독도 '미성년자를 성적 대상화하는 거 아니냐'는 부정적 반응에 대해 인지하고 있었다.


인사이트미성년자 성적 대상화로 논란이 된 장면 / 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


이재규 감독은 "우리 사회는 많은 비극이 일어나는데, 그 비극을 우리가 단순하게 보여줘서 자극하고 그걸로 인해 관객들을 끌어들이려고 한 건 절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그는 "뒤에 은지를 보면 알지만 자기 목숨보다도 본인이 당한 그 모습이 노출되는 게 두려워서 죽는 일이 있어도 그걸 없애려고 하는 모습이 나온다. 가해자들이 행한 행동이 얼마나 잔인한지 느낄 수 있었으면 했다"라며 연출 의도를 전했다.


이재규 감독은 "원치 않게 과하게 전달됐거나 혹시 불편한 분들이 계시다면 연출자로서, 기획자로서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라며 사과의 말을 덧붙였다.


또한 이재규 감독은 자극적 연출 논란이 일었던 화장실 출산 장면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


이재규 감독은 "희수의 경우 현실에서도 기사화 되는 젊은 미혼모들의 이야기를 담은 캐릭터다. 아이를 버렸지만 그 아이를 지키고자 하는 책임감으로 다시금 돌아가는 희수의 모습이 극 전체적인 주제와 맞닿아 있다고 생각했다"라며 연출 의도를 설명했다.


그는 "웹툰이 영상물로 구현됐을 때 견디기 힘들 수도 있겠더라. 드라마를 쉽고 재밌게 즐길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어느 정도 순화시킨 것들이 있다. 원작에선 더 폭력적인 지점이 있다. 그건 원작의 미덕이기도 하다"라며 '지우학'의 표현 수위가 원작 웹툰보다 훨씬 순화됐다고 강조했다.


한편, K-좀비물의 새로운 역사를 다시 쓰고 있는 '지금 우리 학교는'은 좀비 바이러스가 시작된 학교에 고립, 구조를 기다리던 학생들이 살아남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다.


'지금 우리 학교는'에서는 학생뿐만 아니라 학교 밖에서 아비규환 상황을 마주하는 경찰, 소방관, 군인, 정치인 등 다양한 인간 군상과 사회의 이면을 보여준다.


인사이트Instagram 'neflix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