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자 처음 2PM·소녀시대 춤 배우는데 너무 잘 따라하는 준호X윤아 (영상)

인사이트YouTube 'Yoona's So Wonderful Day | 임윤아 오피셜'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2PM 준호와 소녀시대 윤아가 서로 본인 그룹의 안무를 가르쳐주며 케미를 뽐냈다.


지난 13일 윤아의 유튜브 채널에는 '아직 융뇨리따에서 못 헤어 나오신 분? '우리집' 안무 배우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윤아는 준호와 함께 '2021 MBC 가요대제전'에서 선보일 '세뇨리따' 무대를 위해 맹연습했다.


연습을 하다가 잠깐 쉬던 도중 윤아는 "커버댄스 해주길 바라는 사람들도 많은 것 같아. '서로 소녀시대 안무, 2PM 안무 섞어서 춰주기' 이런 거?"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Yoona's So Wonderful Day | 임윤아 오피셜'


그러더니 윤아는 갑자기 일어나 귀엽게 2PM '우리집' 춤을 췄다.


하지만 윤아는 버벅댔고, 이에 준호는 즉석에서 안무를 가르쳐주기 시작했다.


윤아는 준호와 나란히 서서 거울을 보고 그가 춤추는 걸 따라 하며 열심히 배웠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Yoona's So Wonderful Day | 임윤아 오피셜'


준호가 포인트 안무에서 본인만의 손짓을 선보이자 윤아는 "이것 때문에 역주행했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부르기도 했다.


이후 윤아는 보답으로 소녀시대 'Lion Heart' 안무를 알려줬다.


준호가 윤아의 'Lion Heart' 춤을 곧잘 따라 하는 걸 본 지인은 "한 번만 해도 잘하네?"라고 칭찬했고, 준호는 "우리는 뭐 어디 안 가지"라며 아이돌 그룹 멤버로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인사이트YouTube 'Yoona's So Wonderful Day | 임윤아 오피셜'


YouTube 'Yoona's So Wonderful Day | 임윤아 오피셜'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