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아걸 나르샤, 섹시 짐승남 나오는 여성전용 19금쇼 연출..."놀이처럼 다가가길"

인사이트w2company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가 첫 연출작에 임하는 각오를 밝히며 기대감을 높였다.


24일 나르샤는 WILD WILD 시즌 1 'Fantastic Nightmare' 측을 통해 연출에 임하게 된 계기 및 각오를 밝혔다.


'Fantastic Nightmare'는 여성 전용 19금 쇼다. 여성들이 잠이 들면서 환상적인 일탈을 꿈꾼다는 내용을 중심으로 그 안에서 이룰 수 없는 사랑, 판타지, 격정적인 감성, 꿈에서 깨어난 후의 허탈감을 모두 담아냈다.


여성들의 로망을 담은 테마별 춤과 연기, 짐승남들의 난타, 숨 막히는 샤워 퍼포먼스, 관객을 안고 하늘로 올라가는 로맨스, 심쿵 터치 랩댄스까지 선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wildwild_official'


나르샤는 "오래전부터 미국의 '치펜데일쇼'나 '매직마이크쇼'를 접하고 보면서 '왜 우리나라에는 이러한 형식의 공연문화가 열리지 못하고 있을까'라는 생각이 많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미국에서는 이러한 공연이 유흥의 상징이 아니라 여성들이 편하고 즐겁게 즐기는 문화였다. 가수로서, 대중으로서 이러한 문화에 대한 갈증이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는 "마침 브라운아이드걸스 19금 콘서트 연출로 인연이 깊은 노성일 감독님께서 연출을 제안해주셔 참여하게 됐다"라며 연출을 맡게 된 계기를 밝혔다.


또 나르샤는 "이번 공연을 시작함으로써 이제는 우리나라에서도 해외공연처럼 대중들이 이러한 공연들을 자유롭게 접하고, 하나의 놀이나 문화처럼 다가갔으면 좋겠다는 마음이 크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wildwild_official'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Instagram 'chippendales'


끝으로 그는 "개인적으로는 갈수록 그룹의 수명이 짧아지고 있는 현실을 보면서 안타까운 마음이 컸다. 멤버 개개인이 계속 도전하면서 본인 만의 커리어를 만들어나가는 좋은 예가 되고 싶었다. 본인들이 가진 역량과 재능을 자유롭게 펼쳐나갔으면 한다"라며 선배로서 좋은 본보기가 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


가요계 대표 성인돌로 불리는 나르샤가 처음으로 연출에 참여한 만큼 여성 관객의 니즈를 완벽 충족시키는 것은 물론, 상상 그 이상의 자극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나르샤의 첫 연출작 WILD WILD 시즌 1 'Fantastic Nightmare'는 오는 10월 15일부터 16일까지 양일간 프리뷰쇼를 시작으로 19일부터 오픈런이 시작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