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희, 서예지 하차한 '아일랜드' 캐스팅 됐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이다희가 서예지 대신 '아일랜드' 출연 물망에 올랐다.


17일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다수의 매체를 통해 이다희가 '아일랜드' 출연 제안을 받고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아일랜드'는 남해의 아름다운 섬 제주도에 숨겨진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드라마다.


앞서 서예지가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으나 '김정현 조종설', '학력 위조설' 등 각종 논란에 휩싸이면서 출연이 불발됐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이다희의 캐스팅이 확정되면 그는 대한 그룹 회장의 외동딸이자 제주도의 한 학교에 윤리 교사로 부임하게 된 원미호로 분한다.


원미호는 연예인 뺨치는 비주얼을 자랑하며 자존심 세고 신경질적인 성격의 소유자다.


'아일랜드'에서 악귀를 물리치는 주인공 요괴 사냥꾼 역에는 김남길이 낙점됐다.


이다희가 제작비 200억 원 규모의 대작인 '아일랜드'에 여자 주인공으로 합류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아일랜드'는 시즌제 형태로 기획되고 있으며, 편성은 아직 미정이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