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마리 남편 주단태 대신 감옥간거 였다"···어제(28일)자 또 밝혀진 '펜하2' 엄기준 악행 (영상)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SBS '펜트하우스2' 강마리가 제대로 '흑화'하기 시작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2' 4화에서는 목숨보다 아끼는 딸 유제니(진지희 분)가 그동안 헤라펠리스 키즈들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분노하는 강마리(신은경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마리는 분노하며 주동자인 이민혁(이태빈 분), 주석경(한지현 분)의 집에 찾아갔다.


강마리가 주석경을 때리며 교육하자, 주단태(엄기준 분)이 나왔다.


"딸자식 교육 똑바로 시켜라"라며 강마리가 따지자, 주단태는 "지금 날 가르치는 거냐. 그럴 주제는 되냐"라며 뻔뻔하게 나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강마리는 물러서지 않고 "이번 일 절대 그냥 안 넘어갈 거다. 당신 딸 '청아예술제' 출전도 막을 거고 퇴학이든, 강제 전학이든 반드시 처발받게 할 거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주단태는 "(학교) 운영위원장 딸을 강제 전학 시키는 거? 그럴 수 없을 것"이라며 비아냥댔다.


이에 강마리는 주단태와 아예 등을 돌려버렸다.


강마리는 "우리 계약은 오늘로 끝났다. 나 이제 당신한테 밑질 것도 빚진 것도 없다. 꼴랑 아파트 한 채 던져주고, 네가 내 남편에게 무슨 짓 했는지 낱낱이 밝혀볼까"라고 경고했다.


그는 이어 "내 남편이 너 대신 감옥 들어간 것도 우리 제니 때문이었다. 우리 딸 잘 먹고 잘 살게 해주려고. 그런 내 자식 심장을 찢어놔? 나 눈에 뵈는 거 없다. 어디까지 갈지도 모른다. 각오하라. 당신 딸 주석경 내 손으로 죽일 수도 있다"라고 분개했다.


인사이트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


인사이트영화 '범죄도시'


주단태는 과거 자신의 악행을 실제로 강마리의 남편이 묻어준 것인지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강마리의 남편이자 제니의 아빠 유동필 역은 배우 허성태가 맡았다. 현재 교도소에서 복역 중인 설정인 허성태는 시즌 2에서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알려졌다.


오직 제니의 미래만 바라보며 주단태의 죄를 뒤집어쓴 유동필이 "딸이 주단태의 딸 주석경에게 왕따를 당하고 있다"라는 사실을 강마리에게 들으면 가만히 있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많은 시청자들은 벌써부터 "허성태가 주단태를 참교육 할 거 같다"라며 허성태가 어떤 반전을 선사할지 기대된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Naver TV '펜트하우스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