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고문 학폭' 당하더니 스트레스 받아 원형탈모 생긴 '펜하2' 진지희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지속적인 학교폭력에 시달리던 '펜트하우스2' 진지희에게 원형탈모가 왔다.


27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에서는 거울을 보며 눈물을 글썽이는 유제니(진지희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제니는 머리 측면에 생긴 커다란 원형 탈모를 보고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앞서 유제니는 배로나(김현수 분)를 몰래 도와줬다는 이유로 청아예고 학생들에게 괴롭힘을 당했다.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유제니는 먹기 싫은 음식을 억지로 먹는가 하면, 힘겹게 콜라 원샷을 하며 조롱의 대상이 되곤 했다.


아무한테도 이 사실을 말하지 못했던 유제니는 과도한 스트레스를 받아 머리카락이 빠지게 된 것으로 보인다.


가슴 아픈 유제니의 근황에 시청자들은 아빠 유동필(허성태 분)이 빨리 등장해 학교폭력 가해자들을 참교육했으면 좋겠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평소 허성태가 타 작품에서 조폭 등의 역할을 맡았던 만큼 카리스마 넘치는 인물로 등장해 이들을 응징해줬으면 하는 바람에서다.


어떠한 경로로든 유제니가 다시 친구들과 좋은 관계를 맺게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