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매 콘셉트 버리고 '우결' 시작하더니 '뽀뽀'까지 해버린 조재원♥유이 (영상)

인사이트YouTube '조재원'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사심이 하나도 없는 남매 콘셉트로 유쾌한 모습을 보여줘 큰 사랑을 받은 유튜버 조재원과 유이가 달달한 '가상 연애'를 시작한다.


26일 오후 조재원의 유튜브 채널에는 '내 여자친구는 김유이'라는 제목으로 영상 하나가 올라왔다.


달달한 사랑 노래를 듀엣으로 불러 발매하기로 한 두 사람은 가사에 감정이 실리지 않아 고민했다.


이를 지켜본 제작진은 답답했는지 "이참에 둘이서 '우결' 콘텐츠를 해보는게 어떻냐"라고 제안했고, 조재원은 "(우결 해달라는) 댓글이 많이 달렸다"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조재원'


하지만 유이는 "음원 정말 잘 되고 싶고... 많은 분들이 원한다는 건 잘 알고 있어서 정말 열심히 하긴 할 건데..."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 


유이는 혹여나 가상 연애를 했다가 어색한 사이가 될까 봐 걱정하는 것처럼 보였다.


드디어 데이트 첫 날. 조재원은 깔끔하게 차려입고 왔고, 유이는 예쁘게 꾸미고 온 모습이었다.


서로에게 꾸밈없는 모습만 보여주다가 잘 보이려고 노력하니 두 사람 사이에선 미묘하게 어색한 기운이 흘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조재원'


조재원이 먼저 남자답게 적극적으로 다가갔다.


자동차 트렁크에 꽃을 숨겨뒀던 조재원은 장미꽃을 꺼내고 무릎을 꿇더니 "네 주변에 잘난 남자들 밖에 없을 거라는 생각에 내가 마음을 숨겨왔던 거 같다. 한순간에 어색해질거 같기도 했고.. 하지만 어색해지더라도 한번 고백은 해보려 한다. 나랑 사귀어 줄래?"라고 진심을 전했다.


유이는 수줍게 웃으며 "아~ 싫어~"라고 말했다.


하지만 조재원이 "사귀자~"라고 계속 조르자 결국 못 이기는 척 유이는 "사귈게"라며 승낙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조재원'


한편, 연인이 된 두 사람은 다음 화에서 자동차를 타고 어디론가 떠난다.


조재원은 운전을 하며 슬쩍 유이의 손을 잡는데, 유이도 거부하지 않아 설렘을 유발한다. 


또 두 사람은 다정하게 뽀뽀 셀카를 찍기도 했다.


오랜 시간 서로를 알아온 만큼 진도도 빠른 듯한 두 사람이 어떻게 사랑을 나눌지 팬들의 관심이 높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조재원'


YouTube '조재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