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궁·창경궁 내달부터 야간 개장 실시


<창경궁 야경> via 문화재청 

문화재청은 여름을 맞아 내달 11일부터 28일까지 경복궁과 창경궁을 야간 개방한다고 20일 밝혔다.

다만 경복궁은 매주 화요일, 창경궁은 월요일에 정기 휴무라 이날은 제외된다.

야간 특별관람 시간은 오후 7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이며, 입장은 오후 9시까지 해야 한다. 이 기간 경복궁 경내에 있는 국립고궁박물관도 오후 10시까지 연장 운영된다.

일일 최대 관람 인원은 각각 2천500명이며, 입장권 구매는 1인당 4매로 제한된다.

일반인은 8월 5일 오후 2시부터 '옥션 티켓'과 인터파크 티켓'에서 관람권을 구매할 수 있다. 만 65세 이상은 현장 구매 혹은 전화 예매가 가능하며, 외국인은 현장 구매만 허용된다.

관람료는 일반 관람과 같은 경복궁 3천원, 창경궁 1천원이다. 국가유공자와 장애인은 각 50명에 한해 무료 관람이 적용되며, 국가유공자증이나 장애인증을 제시하면 선착순으로 들어갈 수 있다. 

이와 함께 경복궁·창경궁 관리소는 20일부터 야간 관람 현장 순찰, 관람객 안내 등을 담당할 자원봉사자를 모집한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