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살' 유인나 "결혼 생각 있지만 아이유 때문에 결혼을 못할 것 같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어딕션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유인나가 아이유 때문에 결혼을 못 할 것 같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24일 방송되는 JTBC '77억의 사랑'에서는 세계 각국의 리서치를 토대로 나라별 결혼 트렌드에 대해 이야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세계의 결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유인나는 "좋은 사람 있으면 결혼 할 생각이 있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최근 트렌드로 언급되고 있는 '노웨딩'에 대해서 그는 "노웨딩은 아니고, 스몰 웨딩이 꿈"이라며 결혼에 대한 신념을 밝혔다.


배우 유인나가 29일 오후 서울 임피리얼패리스 호텔서 열린 tvN 새 수목 드라마 '진심이 닿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유인나는 "정말 친한 사람들만 초대해 함께 춤추고 즐기는 결혼을 하고 싶다"고 소박한 꿈을 덧붙였다.


그러던 중 유인나는 "사실 다른 건 문제가 아니다. 아이유 때문에 결혼을 못할 것 같다"고 누구도 예상못한 발언으로 깜짝 놀라게 했다.


아이유와 유인나는 과거 SBS 예능 '영웅호걸'을 통해 인연을 맺은 후 두터운 우정을 자랑하는 연예계 대표 절친이다.


두 사람은 시간이 날 때마다 여행을 같이 가는 등 소중한 추억을 쌓으며 훈훈한 우정을 과시하고 있다.


과연 유인나가 아이유 때문에 결혼을 못할 것 같다고 한 이유는 무엇인지 이날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JTBC '77억의 사랑'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인사이트현대자동차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