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 뚝뚝 흘리는 징그러운 좀비떼 나오는 '부산행' 속편 '반도' 올 여름 개봉

인사이트영화 '반도'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한국판 좀비물로 흥행에 성공했던 영화 '부산행'의 속편 '반도'가 촬영을 끝냈다.


최근 배우 이정현은 자신의 SNS 등을 통해 영화 '반도' 촬영 종료 인증 사진을 올렸다.


이정현은 자신의 이름이 적힌 의자 사진과 함께 "영화 '반도' 촬영 끝. 많이 기대해주세요"라고 짤막한 글을 올렸다.




인사이트Instagram 'mermaidleejh'


'반도'는 지난 2016년 개봉한 영화 '부산행'의 4년 후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연상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좀비라는 전대미문의 재난으로 폐허가 된 한반도에서 탈출하기 위한 최후의 사투를 그린다.


특히 이번 영화에는 강동원이 출연하는 것으로 화제를 모아 개봉 전부터 수많은 이들의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인사이트영화 '부산행'


강동원은 초토화된 온 나라를 뒤덮은 좀비와 목숨 건 치열한 사투를 벌이는 정석 역을 맡았다.


전작인 부산행의 경우 누적 관객 1천 1백만 명을 돌파하며 흥행에 성공했기 때문에 후속작인 '반도' 또한 어떤 성적을 받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영화 '반도'는 올해 여름에 개봉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엘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