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김제 양계장 화재로 닭 '5천여 마리' 불에 타죽었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임충식 기자 = 25일 오전 8시32분께 전북 김제시 공덕면에 위치한 한 양계장에서 불이 났다.


화재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에 의해 40여분만에 진화됐다.

하지만 닭 5000여 마리가 죽고, 건물 일부가 소실돼 9300여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knews


현재 경찰과 소방당국은 양계장 주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하지만 닭 5000여 마리가 죽고, 건물 일부가 소실돼 9300여만원(소방서 추산)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현재 경찰과 소방당국은 양계장 주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