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YG가 로제 밀어준다"···신곡 '킬 디스 러브' 활동에서 리즈 미모 찍은 로제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블랙핑크 로제가 전성기를 맞은 미모로 무대 위 시선 강탈자에 등극했다.


지난 5일 블랙핑크가 신곡 '킬 디스 러브'(KILL THIS LOVE)로 가요계에 컴백했다.


10개월의 공백기를 깨고 돌아온 만큼 블랙핑크 멤버들은 물오른 비주얼을 뽐냈다.


그중에서도 로제는 한층 더 뚜렷해진 이목구비와 갸름한 턱 선을 과시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인사이트YouTube 'BLACKPINK'


로제는 새로 공개된 뮤직비디오에서 파격적인 눈물 연기를 선보여 팬들을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뮤직비디오 속 로제는 본인 특유의 청순한 매력을 극대화함과 동시에 걸크러시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특히 로제는 지난해 제니의 개인 활동 이후 다음 솔로곡을 선보일 주자로 정해진 상황이다.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로제의 솔로 활동을 앞두고 전성기를 맞은 듯한 미모에 팬들의 기대감은 더욱 높아지고 있다.


미모의 정점을 찍은 로제의 모습에 누리꾼은 "드디어 YG가 로제 밀어주려나 보다", "계속 예뻐질 수도 있다는 게 정말 신기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로제의 솔로곡은 블랙핑크 EP 앨범 발표 이후로 계획 중이며, 현재 선곡을 끝마친 상태라 전해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BLACKPINK'


인사이트YG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roses_are_rosi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