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8일) 자 '절친' 방탄 뷔와 친목 셀카 공개한 박보검

인사이트Twitter 'BOGUMMY'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배우 박보검과 그룹 방탄소년단 뷔의 특급 친목이 공개됐다.


18일 박보검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좋은 날이 훨씬 더 많기를"이라는 글과 함께 뷔와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편한 차림을 한 채 장난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을 뚫고 나올 듯 뚜렷한 이목구비와 훈훈한 분위기가 시선을 압도한다.


인사이트Twitter 'BTS_twt'


박보검의 글귀는 방탄소년 2집 앨범 수록곡 '둘! 셋!(그래도 좋은 날이 더 많기를)'을 인용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여기에 방탄소년단의 상징인 '보라색 하트'를 붙여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보라색은 뷔가 "무지개의 마지막 색인 보라는 상대방을 믿고 서로 오랫동안 사랑하자는 뜻"이라고 말한 것에서 비롯돼 팬들 사이에서 사랑의 의미로 쓰인다.


한편, 박보검은 과거 KBS '뮤직뱅크' MC로 활약하던 중 무대에 선 뷔와 친분을 쌓게 됐다.


두 사람은 이후에도 단둘이 여행을 떠날 정도로 깊은 우정을 다져 나가고 있다.


인사이트Twitter 'BTS_tw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