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연봉은 몇 등?" 출시되자마자 실검 1위 차지하며 서버까지 폭발한 '연봉 탐색기'

인사이트한국납세자연맹 홈페이지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자신의 연봉을 입력하면 전체 근로자 중 순위를 알려주는 '연봉 탐색기 2019'가 서비스를 시작했다.


2017년 1월 처음 출시된 연봉 탐색기의 최신 버전인 '연봉 탐색기 2019'는 서비스 직후부터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자리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1일 한국납세자연맹은 1년 동안(2016년 기준) 만기 근속한 근로자 1,115만 명 중 나의 연봉순위 등을 알려주는 '연봉 탐색기 2019'를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한국납세자연맹 홈페이지


이번 연봉 탐색기에 근로자 자신의 연봉을 입력할 경우 연봉 순위와 실수령액, 공제 항목 분포 등을 분석해 준다.


특히 한계세율을 계산해 준다는 것이 큰 장점. 한계세율은 초과수익에 대해 세금으로 지불해야 할 비율을 뜻한다.


여기에 정확한 연말정산을 위해 연봉에 맞는 신용카드와 기부금, 의료비 공제 한도, '세테크' 팁까지 제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번 '연봉 탐색기 2019' 서비스에 대해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은 "'연봉 탐색기 2019'는 정부나 각종 기관의 발표보다 좀 더 객관적인 연봉 정보로 납세자 권리 의식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는 기대를 드러냈다.


이어 "연말정산을 앞둔 직장인들이 올해 환급액을 늘리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