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디서 '혼자' 외롭게 있는 청하 챙겨준 '트와이스' 멤버들

인사이트YouTube 'Spinel CAM'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트와이스와 청하의 훈훈한 친목 장면이 목격됐다.


지난 5일 오후 서울시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는 '제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가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에는 그룹 트와이스를 비롯해 청하, 방탄소년단, 워너원 등 지난해를 빛낸 가수들이 총출동했다.


그중 청하는 '제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에 참여했던 여자 아이돌 중 유일한 솔로 가수였다.


인사이트YouTube 'Spinel CAM'


특히나 다른 그룹 가수들 사이에서 혼자 외로이 앉아있는 청하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던 와중 트와이스 멤버 정연, 나연, 지효가 홀로 있는 청하에게 먼저 다가가 그를 챙겨주는 장면이 포착됐다.


그들은 청하에게 팔짱을 끼고, 귓속말을 하는 등 다정한 모습을 보이며 '제33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의 마지막 무대를 함께 즐겼다.


해당 장면을 본 누리꾼들은 "청하가 트와이스 멤버라고 해도 믿을 듯", "다들 너무 보기 좋다", "아름다운 장면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트와이스와 청하는 함께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Spinel CAM'


YouTube 'Spinel CAM'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