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슬기 "연습생 시절 '7년 동안' 데뷔 못해 힘들었다"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춤, 노래, 외모 모든 게 완벽해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레드벨벳 슬기.


그런 그가 7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데뷔하지 못했다는 사실이 드러나 놀라움을 자아냈다.


12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는 레드벨벳의 동갑내기 멤버 슬기와 웬디가 밥 동무로 출연한다.


이날 두 사람은 MC 강호동, 이경규와 함께 서울 마포구 공덕동에서 한 끼에 도전하게 됐다.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공덕동으로 향하던 중 강호동은 슬기에게 "초등학생 때부터 가수가 되고 싶었느냐"라고 물었다.


슬기는 "어릴 적부터 가수가 꿈이었다. 음악만 나오면 춤을 추곤 했다"라고 답하면서 남달랐던 '끼'에 대해 자랑했다.


또한 슬기는 "초등학교 6학년 때 오디션을 보고 중학교 1학년부터 연습생이 됐다. 7년 정도 연습생 생활을 했다"며 과거를 회상하기도 했다.


인사이트JTBC '한끼줍쇼'


그러면서 그는 "연습생 기간이 길었던 만큼 데뷔에 대한 불안감이 컸다"라고 덧붙였다.


슬기는 당시에 느꼈던 압박감과 미래에 대한 불안감을 떠올리며 솔직한 속내를 털어놨다는 전언이다.


보다 자세한 슬기의 데뷔 비하인드스토리는 12일 오후 11시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해 볼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