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들은 '절대' 모르는 '남자 언어'의 속뜻 8가지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화성에서 온 남자 금성에서 온 여자'라는 제목의 책이 있을 정도로 남자와 여자는 상당히 다르다.


특히 남자와 여자는 대화에서부터 많은 차이를 보인다.


한 마디 말에도 많은 의미를 축약해 담고 있는 여자와 달리 남자는 대부분의 말에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는다.


'남자친구, 남사친, 남편'이 지나가듯 내뱉는 말에 혼란스러움을 느끼는 여자들을 위해 남자의 언어를 모아봤다.


아래 글을 잘 참고해 남자의 언어를 명확하게 해석해보자. 하지만 남자마다 약간의 개인차는 존재하니 참고하길 바란다.


1. "너 내 스타일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그녀는 예뻤다'


"너 내 스타일이다"는 남자가 할 수 있는 최고의 칭찬이다.


일반적으로 남자는 다양한 형용사를 구사하는 능력이 여자에 비해 떨어진다. 이 때문에 남자의 단순한 표현은 그 자체로 깊은 의미를 담고 있는 경우가 많다.


만약 남자가 여자에게 "내 스타일이다"라고 말한다면 그날부터 1일이 될 수 있다.


2. "지금 뭐 해?"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마녀의 연애'


남자의 "뭐 해?"라는 질문에는 다양한 뜻이 내포돼있다.


단순히 상대의 안부가 궁금해서 던지는 질문일 수도 있지만 평소 둘의 관계가 특별했다면 그 뜻은 완전 바뀐다.


특히 '썸' 관계를 유지하고 있었다면 "뭐 해?"라는 질문은 "보고 싶어", "네 생각이 났어"와 같은 로맨틱한 뜻으로 해석할 수 있다.


3. "아까 지나간 그 여자 봤어?"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SBS '신사의 품격'


"아까 봤어?"는 남자끼리 있을 때 정말 예쁜 여자를 보면 무의식적으로 내뱉는 말이다.


남자는 자신만 보기 아까울 정도의 여자에게만 "아까 봤어?"라는 표현을 사용한다.


이는 앞서 언급한 "너 내 스타일이다"에 가까운 표현으로 상대에 대한 극찬으로 받아들이면 된다.


4. "알았어, 미안해"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쌈, 마이웨이'


화가 난 여자에게 남자가 진심이 담긴 표정으로 "알았어, 미안해"라며 사과를 보낸다.


하지만 남자들의 사과는 그냥 이 상황을 벗어나기 위한 탈출구 같은 존재다.


분노로 가득 찬 여자를 달래고 그 이후에 대화로 풀기 위해 남자는 진심에 없는 "미안해"라고 말한다.


5. "나 지금 출발했어, 금방 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혼술남녀'


약속에 늦은 남자에게서 "나 지금 출발했어, 금방 가"라는 연락이 온다면 영상통화를 걸어보자.


다급한 척 "지금 출발했어"라고 말하는 남자는 아직 집에서 씻지도 못한 경우가 대부분이다.


만약 출발했더라도 아직 약속 장소까지는 한참 남았을 것이다.


6. "귀엽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태양의 후예'


사실 남자의 "귀엽다"라는 표현은 예의상 하는 말에 지나지 않는다.


긍정적인 느낌의 단어지만 "그냥 그렇다", "나쁘지 않다" 정도로 해석하는 게 맞다.


그렇기 때문에 남자의 "귀엽다"라는 표현에 큰 의미를 둘 필요는 없다.


7. "진짜 괜찮은 사람이야, 만나봐"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뷰티 인사이드'


남자가 "진짜 괜찮은 사람이 있다"며 여자에게 소개를 권한다면 무조건 의심해봐야 한다.


대부분의 남자가 "괜찮다"라고 평가하는 남자들은 술 친구 또는 게임 친구일 가능성이 높다.


또한 '순정파'라고 소개하는 경우 술만 마시면 전 여자친구 이야기를 하는 극성맞은 사람으로 이해하면 된다.


8. "너 괜찮다"


인사이트KBS2 '매드독'


남자가 적극적으로 "너 진짜 괜찮다"라는 칭찬을 보낸다는 건 여자와 친해지고 싶다는 표현이다.


여자의 장점을 알게 되고 그 부분에 반한 남자가 친해지고 싶을 때 "너 진짜 괜찮다"라고 말한다.


또한 감정을 적극적으로 표현하지 못하고 그 뜻을 돌려서 표현할 때 "너 진짜 괜찮다"라고 표현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