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 육즙 톡 터지는 프리미엄 신상 비엔나 '통그릴 윈너' 출시

인사이트동원F&B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유럽에서 먹었던 프리미엄 비엔나 소시지의 맛과 모양을 그대로 재현한 제품이 국내 출시된다.


9일 동원F&B는 한입 먹으면 육즙이 톡 터지는 독일 정통 사이즈의 프리미엄 비엔나 '동원 통그릴 윈너'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동원 통그릴 윈너'는 '프리미엄 콜라겐 케이싱' 공법을 사용해 한입 베어 먹는 순간 육즙이 톡 터지는 식감을 자랑한다.


소시지 하나에 7.6cm의 독일 정통 리치사이즈에, 순돈육 함량이 90.48%로 풍부하다.


동원F&B 관계자는 "집에서 밥반찬용으로 먹는 것을 포함해, 캠핑이나 브런치 등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특별한 소시지"라고 말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