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한팀이란걸 보여준 '키프클랜' 방재민X김윤호의 '찰떡궁합' 무대 (영상)

인사이트

Mnet '고등래퍼2'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우리는 팀, 우리는 키프♪"


같은 힙합 크루 '키프클랜'에 소속돼 있는 방재민, 김윤호가 찰떡궁합 호흡을 보여줬다.


지난 23일 방송된 Mnet '고등래퍼2'에서는 지난주에 이은 팀 대항전 '교과서 랩 대결'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산이·치타 팀의 방재민&김윤호는 딥플로우 팀의 이예찬&이지은과 탈락이 걸린 살벌한 대결을 펼쳤다.


방재민, 김윤호는 우정 이야기를 주제로 쓴 '오성과 한음'이라는 곡을 준비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2'


두 사람은 같은 크루 '키프클랜' 소속이자 절친인 만큼, 조화로운 무대를 선보이며 멘토와 참가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오성, 한음, 경쟁자 이전에 친구", "우리는 팀, 우리는 키프" 등 훈훈한 가사와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매력적이었다.


서로의 실력 및 외모를 칭찬하는 '친구 부심' 넘치는 훈훈한 가사도 눈길을 끌었다.


특히 김윤호가 쓴 "내 실력은 방재민 얼굴이지, yeah. 방재민이 너네 다 이기지"라는 가사는 모든 이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방재민, 김윤호의 무대를 보던 다른 팀의 하선호는 "(두 사람이 이 무대를) 찢었다"라며 감탄했고, 박준호 역시 리듬을 타며 "진짜 멋있다"고 극찬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2'


다른 팀의 멘토 그루비룸의 휘민도 "진짜 행사보는 느낌, 얘넨 진짜 공연하러 왔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루비룸의 규정도 "프로 같았다"며 혀를 내둘렀다.


또 다른 멘토 행주와 보이비도 "키프클랜 대단했다. 호흡이 우리 둘보다 좋았다"고 흐뭇하게 웃었다.


방재민, 김윤호와 선의의 경쟁을 펼친 이예찬, 이지은도 씁쓸한 표정으로 "멋있긴 멋있었다"며 두 사람의 멋진 무대를 칭찬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2'


Naver TV '고등래퍼2'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