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 속 교통 정리한 경찰관이 쓰러지자 시민들이 보인 반응 (영상)

인사이트Pearvideo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땡볕을 맞으며 교통정리를 하던 경찰관이 쓰러지자 시민들은 따뜻한 손길을 내밀었다.


지난 24일(현지 시간) 중국 동영상 공유 사이트 피어 비디오에는 더위에 쓰러진 경찰관을 시민들이 구해준 훈훈한 영상이 공개됐다.


중국 허난 성에서 포착된 해당 영상 속 경찰관은 사거리 중심에서 교통정리에 여념이 없다.


인사이트Pearvideo


그런데 잠시 뒤, 경찰관은 손으로 머리를 짚더니 갑작스러운 어지러증을 호소한다.


최고 온도 32도까지 치솟은 기온 탓에 더위를 먹은 경찰관은 비틀거리며 바닥에 주저앉았다.


경찰관은 차량 이동이 많은 사거리 한가운데 쓰러져 사고를 당할 수 있는 위험한 순간이었다. 


인사이트Pearvideo


하지만 아찔한 사고가 아닌 훈훈한 장면이 펼쳐졌다. 경찰관을 본 시민들이 달려와 경찰관을 돕기 시작한 것이다.


여성, 남성할 것 없이 대략 9명 정도 모인 시민들은 힘을 합쳐 경찰관을 서늘한 곳으로 옮겼다.


이후 경찰관은 시민들 덕분에 응급실로 이송됐으며, 응급조치를 받아 건강을 회복했다.


인사이트Pearvideo


중국 내 시민들에게는 자기와 상관없는 일에 일절 관여하지 않는 오불관언(吾不關焉) 인식이 뿌리 깊게 박혀 있다.


이는 선행을 베풀고도 피해를 보거나 소송을 당할 수 있다는 웨이관 현상으로 자리 잡아 중국 내 큰 사회적 문제점으로 지적받아왔다. 


인사이트교통사고를 당한 여성을 보고만 있는 시민들 / Youtube 'Nicole Hao'


하지만 이번 공개된 영상 속에는 경찰관이 쓰러져도 무시하는 웨이관 현성은 없었다. 시민들은 모두 자기 일인 양 힘을 합쳐 경찰관을 도왔다.


세계 최대 경제 대국으로 부상 중인 중국을 향한 국제사회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지금, 무관심으로 일관하는 게 아닌 함께 돕자는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향하는 첫 단계로 보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쓰러진 경찰관을 직접 옮기는 시민들 / Pearvideo



도와줬다 소송당하기 싫어 사망한 오토바이 운전자 외면한 시민들 (영상)사고를 당하고 숨진 피해자를 도와주지 않고 바라만 보는 중국 시민들의 모습이 포착됐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