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0 (월)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사건사고

후진 주차하다가 주택 옥상 부수고 추락한 택시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배다현 기자 = 부산의 한 주택 옥상에서 후진하던 택시가 난간을 뚫고 추락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지난 12일 낮 12시 부산 서구 부민동 산복도로 주택 옥상 주차장에서 후진하던 박모(71)씨의 개인택시가 난간을 들이받고 아래층 마당으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박 씨가 다치고 건물 일부가 부서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연합뉴스


추락 이후 스스로 차량에서 빠져나온 박 씨는 가벼운 상처만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박 씨는 경찰 조사에서 "아랫집과 윗집이 빽빽하게 들어선 산복도로 주택 특성상 아랫집 옥상을 내 주차공간으로 쓰는데 후진 주차 중 난간을 들이받고 추락했다"고 진술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Facebook '국제신문


경찰은 후진 주차를 하던 박 씨의 부주의 탓에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미끄럼틀'에서 떨어져 '뇌출혈'로 일주일째 '의식불명' 빠진 6살 아이미끄럼틀에서 놀다 추락한 6살 아이가 뇌출혈로 일주일 넘게 깨어나지 못하고 있어 주위를 안타깝게 한다.


배다현 기자 dahye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