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현충일인 오늘(6일) '욱일기 2개'나 게양한 부산 한 아파트 입주민 (사진)

현충일(6월 6일)에 부산 한 아파트에 '욱일기(전범기)'가 걸려 논란이다.

인사이트현충일에 게양된 욱일기 /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해 삼일절, 세종시에 거주하는 한 남성이 거주하는 아파트에 일장기를 걸어 논란이 된 적이 있다.


당시 큰 비판이 일었는데, 올해 현충일에는 부산 한 아파트에 '욱일기(전범기)'가 걸려 논란이다.


6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는 부산의 한 유명 아파트에 내걸린 욱일기가 포착된 사진이 확산됐다.


최초 글 게시자 A씨에 따르면 해당 아파트 주민은 지난 5월 18일에도 일장기를 내건 뒤 한달 가까이 게양하고 내리고를 반복했다.


인사이트현충일에 게양된 욱일기 /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을 보면 아파트 창문 외벽에 욱일기 두개가 걸려 있고, 알아보기 힘든 문구가 쓰인 현수막이 내걸려 있다.


멀리서 봐도 한 눈에 들어오는 욱일기에 해당 지역 주민들은 큰 충격을 받은 상태다.


인근 주민들은 "아침에 보고 깜짝 놀랐다", "아파트 사람들도 신고하고 답답해하는 것 같더라. 문도 안 열고 노답인가 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시민들은 부산 지역 정치인들이라도 재빠르게 아파트를 찾아가 항의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입을 모으고 있다.


인사이트5월 18일 게양됐던 일장기 / 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삼일절 일장기 사건' 이후 세종시 의회는 '세종시 일본제국주의 상징물의 공공 사용 제한 조례안'을 발의했다.


조례안에는 세종시장이 일제 상징물을 사용하는 공공기관 및 단체에 시정을 요구하고 이에 응하지 않을 경우 사용을 제한하거나 철수를 요구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 담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