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사기˙성추행 의혹' 으로 자숙 중인 유재환..."미인이세요" 메세지 받았다는 여성 나왔다

작곡비 사기 및 성희롱 의혹으로 논란이 됐던 작곡가 겸 방송인 유재환(35)씨가 또다시 일반인 여성들에게 접근했다 주장이 제기됐다.

유재환 인스타그램 유재환 인스타그램 


작곡비 사기 및 성희롱 의혹으로 논란이 됐던 작곡가 겸 방송인 유재환(35)씨가 또다시 일반인 여성들에게 접근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9일 누리꾼 A씨는 자신의 SNS를 통해 유재환에게 다이렉트메시지(DM) 받았다며 메시지를 공개했다. 


A씨는 "자숙하시는 줄 알았던 그분, 이분 맞죠?"라며 유씨와 나눴다는 대화 일부를 올렸다. 


A씨는 유씨가 본인에게 "넘나 미인이세요용", "예쁘신데 재미나영"등 인사말을 건네며 "아고, 안 주무시네요. 원래 새벽형이세요?", "혹시 가사 같은 거 써보고 싶다고 생각한 적 없나요? 저는 음악을 만들거든용"라는 DM을 보냈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인스타그램 캡처


A씨가 '딱히 생각이 없다"라고 답하자 유씨는 "아쉽네요. 같이 음악 작업 하면 재밌을 것 같아서 여쭤봤어요. 생각 있으시면 연락주세요. 자기만의 음원을 갖는 건 재미나는 일이니까요. 노래를 하셔도 되구요"라고 제안했다. 


또 다른 누리꾼 B씨는 "자숙하신다던 분 맞나요?"라며 유씨에게 받았다는 DM을 공개했다. B씨는 유씨가 먼저 인사를 건넨 뒤 "너무나 미인이세요!"라고 메세지를 보냈다고 주장했다. 


A씨와 B씨가 공개한 DM들이 실제로 유씨가 보낸 것인지 아니면 해킹 등 피해를 입은 것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다만 해당 계정은 유씨가 해명글을 올렸던 계정의 아이디와 프로필 사진이 동일해 유재환 계정으로 의심받고 있다. 


유재환 인스타그램 유재환 인스타그램 


유씨는 지난달 2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랑하고 있다. 힘든 이 시기에 저에게 너무 큰 위로와 힘이 돼준 사람이 생겼다"며 작곡가 정인경과 결혼 소식을 알렸다. 


결혼 발표 직후 '유재환이 현금을 받아가고 곡을 주지 않았다'는 폭로와 성희롱 의혹에 휩싸이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이에 유씨는 지난 1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사과문을 올리며 작곡 관련 자신에게 의뢰를 취소하길 원하는 이들에게 돈을 되돌려주겠다고 했다. 


그러나 그는 성추행, 성희롱 의혹에 대해서는 부인했다.

당시 그는 "죽고 싶은 마음이 가장 크고, 부끄럽고 후회스러운 지난 시간을 되돌릴 수 없는 걸 잘 알기에 앞으로 성실하게 책임감 있는 모습으로 다시 제대로 살아가고 싶다"며 "자숙하고 음악으로 봉사하며 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