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푸바오 다시 돌려주세요, 중국 더는 못 믿어요"...국민 청원까지 등장

"푸바오를 다시 돌려달라"는 국내 청원까지 올라왔다.

新华网중국에서의 푸바오 / 新华网


중국으로 떠난 자이언트 판다 푸바오의 접객·탈모 등 학대 의혹이 확산하는 가운데, "푸바오를 다시 돌려달라"는 국내 청원까지 올라왔다.


지난 29일 국민동의청원 게시판에는 푸바오를 다시 돌려달라는 청원이 올라왔다.


청원자는 "4월 3일 에버랜드 판다월드를 떠난 푸바오는 현재 선슈핑기지에서 생활하고 있다"면서 "처음 공개된 영상에서 푸바오는 깨끗한 환경에서 잘 먹는 모습이었고 한국 팬들은 안심하고 기뻐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CCTV중국에서의 푸바오 / CCTV


그는 "하지만 최근 비공식적으로 푸바오를 관찰하고 있는 중국 팬들의 소식에 따르면 푸바오는 검역 후 생활 장소를 이동했다. 푸바오가 접객 행위에 이용되거나 학대당하는 게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고 이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면 SNS에서 차단당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이어 "푸바오를 사랑하는 팬과 중국과 한국 관계에 긍정적인 역할을 한 푸바오를 위해 중국은 이번 사태에 대해 반드시 정확한 답변을 줘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하지만 중국이 여러 의혹에 대해 다 사실무근이라고 대응하고 있고 해명한 부분도 명확하지 않다"고 말했다.


청원자는 푸바오를 한국으로 다시 데려와야 한다고 간절히 바라게 됐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Weibo중국에서의 푸바오 / Weibo


국회 국민동의청원은 홈페이지 공개 후 30일 이내에 5만 명이 동의하면 국회 관련 위원회에 부쳐진다.


이후 정부나 국회의 처리가 타당하다고 판단되면 소관위원회에서 본회의에 청원을 부의하기로 의결한다. 다만 실현 가능성, 타당성이 낮은 청원은 폐기된다.


이와 함께 change.org에는 지난 25일 "푸바오를 구하자. 동물 학대를 멈춰야 한다"는 제목의 글로벌 청원이 시작되기도 했다.


한편 중국판다보호연구센터 측은 각종 의혹에 푸바오가 잘 적응하고 있다면서 오는 6월 일반에게 공개할 예정이라고 해명했다.


인사이트change.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