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4 24℃ 인천
  • 27 27℃ 춘천
  • 25 25℃ 강릉
  • 25 25℃ 수원
  • 25 25℃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3 23℃ 제주

"맞은 X끼가 말이 많아"...김호중 학폭 폭로에 선넘는 댓글 다는 팬들

트로트 가수 김호중의 '음주 뺑소니' 혐의를 옹호하는 극성팬들이 김호중의 학교폭력 역시 옹호하며 피해자들에 대한 2차 가해를 하고 있다.

생각엔터테인먼트생각엔터테인먼트


트로트 가수 김호중의 '음주 뺑소니' 혐의를 옹호하는 극성팬들이 김호중의 학교폭력 과거까지 옹호하며 피해자들에 대한 2차 가해를 하고 있다.


유튜버 '카라큘라'는 지난 23일 자신의 유튜브 커뮤니티에 "가수 김호중의 팬클럽 회원들로 추정되시는 분들이 어제(22일) 올라간 영상 댓글창에 우르르 몰려 오셨다"며 "도를 넘은 그릇된 팬심으로 학폭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를 자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2일 카라큘라는 경북예고 동문의 인터뷰 영상을 다루며 김호중의 학교폭력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인사이트YouTube '카라큘라 미디어'


공개된 인터뷰 영상 속 김호중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피해자 A씨는 자신을 김호중 1년 후배라고 밝히며 "(김호중에게)인사를 안 했다는 이유로 30분에서 한 시간 가까이 폭행 당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피해자가 더 있다. 안 맞아본 애를 찾는 것이 더 힘들것"이라며 김호중의 학교 폭력 사실을 공개했다.


그런데 이를 본 김호중의 팬들로 추정되는 이들은 A씨를 향해 "저게 학폭이야?", "떳떳하면 얼굴을 보여주지 왜 모자이크 했을까. 호중이가 무섭긴한가보다", "왜 조용히 있다가 하필 이 시기에. 또 한 사람 죽이자는 거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인사이트YouTube '카라큘라 미디어'


그 중에는 "맞은 놈이 말이 많다. 한번쯤은 나를 돌아보고 살아라", "가짜 피해자"라며 학교폭력 피해자를 2차가해하는 댓글도 상당수 존재했다.


이를 본 시민들은 "진정한 팬이라면 억울한 김호중을 위해 깜빵도 같이 가셔라", "당신들 자식이 김호중한테 당했어도 지금처럼 말할수 있나", "할 말을 잃게 하는 팬심이다", "그 나물에 그 밥" 등의 반응을 보이며 김호중을 향해 강력한 팬심을 지닌 이들을 질타했다.


인사이트뉴스1


한편 김호중의 일부 강성 팬들은 김호중이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으며 경찰 조사를 받는 와중에도 공식 팬카페를 통해 '무지성 쉴드'를 치며 열렬히 지지하는 반응을 보였다.


김호중을 응원하는 한 유튜브 채널에는 "기적의 하나님 그 크신 하나님의 사랑으로 김호중 위해 기도해주세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오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