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도 넘는 악플'에 칼 빼든 축구선수협회...선수 괴롭히는 악플러 고소 선언

사단법인 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선수협)가 선수들에게 무분별한 욕설을 비롯한 악플, 루머 생산, 가족 비방 등을 하는 '악플러'들에게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선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단법인 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선수협)가 선수들에게 무분별한 욕설을 비롯한 악플, 루머 생산, 가족 비방 등을 하는 '악플러'들에게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선다.


선수협은 24일 "선수들에게 악플을 다는 이들을 선처 없이 고소할 것이며, 선수 보호를 위해 악플 방지 전담센터를 개설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김훈기 선수협 사무총장은 "선수는 물론 선수 가족의 명예까지 훼손하는 모욕적이고 무분별한 악성 게시물을 더는 용납하기가 어렵다"면서 "이에 선수협 변호사들과 상의를 통해 고소장을 접수, 신속한 수사 협조를 당부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또한 선수협은 악플 방지 전담센터를 개설, 선수와 가족들의 안전을 지키기로 했다.


악플 방지 전담센터에서는 악성 게시물과 댓글 등에 대해 상시 모니터링을 하고 이메일로 제보를 받아 악플러들에 대한 고소·고발을 진행한다.


김 총장은 "건전한 축구 문화를 확립하기 위해 선처나 합의 없이 관련 행위자들을 법적으로 처벌받도록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뉴스1) 안영준 기자 · tree@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