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5 15℃ 인천
  • 13 13℃ 춘천
  • 10 10℃ 강릉
  • 15 15℃ 수원
  • 17 17℃ 청주
  • 17 17℃ 대전
  • 13 13℃ 전주
  • 17 17℃ 광주
  • 16 16℃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애견 동호회 여성들이 놀이터에서 담배 피우자 창문으로 뛰어내려와 폭행한 주짓수 관장 (영상)

한 주짓수 관장이 놀이터에서 담배 피우는 사람을 향해 주먹을 휘두른 사실이 알려졌다.

인사이트JTBC '사건 반장'


한 주짓수 학원 관장이 아파트 단지 놀이터에서 담배를 피우는 여성을 폭행한 사실이 전해졌다.


지난 27일 JTBC '사건 반장'에는 지난 19일 오후 2시 30분께 강원도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발생한 사건이 보도됐다.


제보자 A씨에 따르면 당시 아파트 놀이터에서는 애견동호회 회원 4명이 모임을 가지고 있었다. 한 여성 회원이 주변에 사람이 없는 것을 확인한 후 담배를 피우기 시작했다. 


이때 근처 2층 주짓수 학원 관장 B씨가 창문을 열고 "담배 꺼"라고 소리쳤다. 


JTBC '사건 반장'


A씨는 "여성이 곧바로 담배를 껐지만 관장이 계속해서 화를 냈다"며 "'왜 이렇게 화를 내며 이야기하냐'고 하자 관장이 방충망을 뜯고 나와 피해자를 폭행했다"고 주장했다.


2층에서 창문을 뚫고 뛰쳐나온 B씨는 담배를 피운 여성을 향해 걸어가더니 곧바로 주먹을 휘둘렀다. 


무자비한 폭력에 여성이 "신고해달라"고 외치자 B씨는 "나는 정신병자다. 고소 안 당하니까 신고하라"며 폭행을 이어갔다.


관장의 폭행은 인근 경비원이 오고 나서야 멈췄다. 피해 여성은 눈 핏줄이 터지는 등 부상을 입고 구급대에 실려 갔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건 이후 B씨는 지역 맘 카페에 자신의 입장을 담은 게시글을 올리기도 했다.


그는 "학원 오픈을 위해 청소하던 중 담배 냄새가 나서 정중하게 꺼달라고 말했다"며 "그런데 여성이 기분 나쁘다는 듯이 담배를 던지고 떠났다. 얼마 지나지 않아 또 냄새가 났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시 내다보니 일행 중 한 명이 담배를 피우고 있었고 다시 한번 꺼 달라고 말하니 여성이 '왜 난리냐. 때려봐'라고 도발해서 폭행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A씨는 "욕설한 적 없고 '왜 화를 내냐'고 좋은 말로 했다"고 반박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해당 사건은 현재 경찰이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폭행은 잘못이지만 놀이터에서 담배를 왜 피우냐", "놀이터는 금연 구역이다", "폭행은 정당화될 수 없다", "둘 다 똑같다"며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국가건강증진법에 따르면 전국 어린이 놀이시설은 금연 구역이다.


반경 10m 이내 흡연도 금지하고 있으며 이를 어길 시 1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YouTube 'JTBC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