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부산 철강업체 60대 작업자 2톤 무게 자재에 깔려 사망

부산의 한 철강업체에서 60대 작업자가 자재에 깔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부산의 한 철강업체에서 60대 작업자가 자재에 깔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6일 부산 사하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24분 사하구 구평동 소재 철강업체에서 작업 중이던 60대 남성 A 씨가  2톤 가량 되는 구조물에 깔렸다.


사고 직후  구급대원이 출동해 A 씨를 심폐소생술을 실시했고 곧바로 병원에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에 따르면 이날 사고는 A 씨가 H빔 형태 구조물을 절단하던 중 철제 구조물이 A 씨 쪽으로 넘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구조물은 폭 1.5m, 길이 7m 이상으로 무게는 2t가량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망 작업자는 해당 철강사의 하청 소속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부산노동청과 함께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한 뒤, 업체 대표와 현장 책임자 등을 상대로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