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5 15℃ 인천
  • 13 13℃ 춘천
  • 10 10℃ 강릉
  • 15 15℃ 수원
  • 17 17℃ 청주
  • 17 17℃ 대전
  • 13 13℃ 전주
  • 17 17℃ 광주
  • 16 16℃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프로게이머 류제홍, 교통사고 당했는데 의사 없어 8시간 방치...생사기로에 놓여"

한 유명 프로게이머가 교통사고를 당했는데도 의사가 없어 제때 치료 받지 못했다고 호소했다.

인사이트프로게이머 류제홍 / YouTube 'ryujehong'


전 오버워치 프로게이머 류제홍이 전공의 파업 여파로 교통사고를 당했음에도 제때 치료를 받지 못했다고 호소했다.


지난 21일 류제홍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는 "제홍님이 새벽에 교통사고가 나서 현재 수술 후 입원 중"이라며 "자세한 내용은 제홍님께서 나중에 이야기하실 테니 제홍님이 빨리 완쾌하실 수 있도록 응원의 말씀 부탁드린다"는 공지가 올라왔다.


같은 날 2024 LoL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에 함께 참가 중인 팀원 도현(김도현)은 라이브 방송을 통해 류제홍의 현재 상황을 자세히 설명했다.


인사이트Instagram 'ryujehong1'


그는 "20일 새벽 제홍이 형이 교통사고가 났다. 좀 크게 다쳐서 새벽 2~3시께 응급실에 실려 갔다"며 "의사분들이 안 계시더라. 병원 한 20~30군데 전화를 돌렸는데 거의 다 의사분들이 안 계시더라"고 설명했다.


이어 "아침 10시까지 버티다가 겨우 수술 들어갔다. 잠을 한숨도 못 잤다"며 "제때 치료를 못 받아서 (자칫 잘못하면) 생명에 지장이 있을 뻔했다고 하더라. 자세한 사고 경위는 모르고 현 상태만 안다"고 말했다.


도현의 설명에 따르면 류제홍은 바이털 체크기까지 할 정도로 심각한 상황이었다. 


다행히 류제홍은 현재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YouTube 'ryujehong'


이러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류제홍이 병원에서 8시간 동안 방치된 이유가 의사들이 의대 증원에 반대하며 집단행동에 들어갔기 때문이라는 추측이 나온다.


앞서 정부가 지난 21일 오후 10시 기준 주요 100개 수련병원을 점검한 결과 전공의 9,275명이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100개 병원에는 국내 전공의 약 95%가 근무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실제로 결근한 인원은 8,024명이다.


의사 파업 장기화 조짐이 보이면서 수술 일정에도 막대한 차질이 생기고 있다.


정부와 의사들의 줄다리기 여파가 환자들에게 고스란히 전해지며 '목숨을 담보로 한 싸움'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