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설 연휴 전남 곡성 계곡 바위틈에서 실종신고 됐던 남성 숨진 채 발견

전남 곡성의 한 계곡에서 4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전남 곡성의 한 계곡에서 4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곡성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42분께 곡성군 곡성읍의 한 계곡 바위틈에서 '사람이 숨져 있는 것 같다'는 신고가 행인에 의해 접수됐다.


이에 소방당국은 신고받고 현장에 출동했으나 A씨(44)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A씨는 평소 지병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오랜 시간 가족과 연락이 두절돼 실종신고가 됐던 상황이었다.


이와 관련해 경찰은 "A씨의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이지만,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한 상태"라고 전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앞서 전북 완주에서도 6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지난 9일 오전 9시 10분께 전북 완주군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주차된 차 안에서 60대 여성 B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발견 당시 B씨의 몸에는 흉기에 찔린 외상이 있었으며 차량에서는 유서도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