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눈 뜨고 코 베인다"...'바가지 논란' 광장시장서 6천원 순대 시키면 벌어지는 일 (영상)

순대를 주문하던 중 손님 입장에서 속은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기에 주의를 당부했다.

인사이트YouTube '떡볶퀸 Tteokbokqueen'


구독자 51만명을 보유한 유튜버가 광장 시장의 '바가지'를 언급하며 또 한번 도마에 올랐다.


지난 8일 유튜버 떡볶퀸은 '무조건 당하니 조심하세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떡볶퀸은 최근 광장시장이 양이 적은 모듬전으로 논란이 되자 '찐맛집'을 찾겠다고 나섰다.


그런데 순대를 주문하던 중 손님 입장에서 속은 듯한 느낌을 받았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떡볶퀸 Tteokbokqueen'


그 이유는 바로 메뉴판에 있는 찹쌀순대와 모듬순대 때문이다.


떡볶퀸은 "2년 전 광장시장을 촬영차 방문했을 때 손님 입장에서 속은 듯한 느낌을 받았다"며 "A 가게는 당시 찹쌀순대 6000원, 모듬순대 1만원에 판매했는데 순대를 주문하면 사장은 '모둠으로 섞어줄게요'라고 말한다"고 전했다.


이어 "대부분 6000원 순대에 내장을 섞어준다고 이해하고 '네'라고 대답하는데 결제할 때는 1만원짜리 모둠 순대값을 내게 된다"고 주장했다.


그는 "눈 뜨고 코 베인 느낌이 들었다"면서 "많은 분들도 동일한 수법을 겪었다고 해서 2년이 지난 현재에도 동일한 방식으로 판매하고 있을지 궁금했다"며 같은 매장을 찾았다.


인사이트YouTube '떡볶퀸 Tteokbokqueen'


다시 찾아간 A 가게는 찹쌀순대를 8000원에, 모듬순대를 1만원에 판매하고 있었다.


떡볶퀸이 예전과 같이 떡볶이 1인분 순대 1인분을 주문하자 사장은 변함없이 "순대는 골고루 모둠이랑 섞어드릴게요"라고 말했다.


떡볶퀸은 "이 멘트를 듣고 누가 만 원짜리 모둠 순대를 주는 것으로 이해할 수 있을까"라며 "당연히 동일한 가격에 내장을 섞어준다고 이해할 것이다"고 지적했다.


심지어 양 조차 다소 적게 느껴질 정도였다. 떡볶퀸은 "아무래도 고기가 있다 보니 사람마다 느끼는 정도가 다를 것"이라고 덧붙였다. 떡볶퀸은 "수분기가 없다" 등 맛에서도 혹평을 내놨다.


인사이트YouTube '떡볶퀸 Tteokbokqueen'


놀라운 사실은 A 가게만 이렇게 판매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는 점이다. 다른 가게 사장도 "순대 주세요"라고 주문하면 "순대는 섞어줄게"라고 답하며 1만원짜리 메뉴를 판매했다.


떡볶퀸은 "앞집은 '모둠'이라는 워딩으로 언질을 주긴 했지만, 이 집은 당연하다는 듯이 섞는다고 말하며 메뉴를 올려 판매하고 있었다"며 "광장시장을 처음 오는 손님 중 이걸 알아차리는 사람은 얼마나 될까"라며 조심하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도 순대만 있는 그대로 판매하거나 모듬순대와 찹쌀순대를 설명해 주는 등 양심적인 가게도 있었다고 덧붙였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한국 사람들도 당하는데 외국인한테 오죽하겠냐", "이러니 시장이 망한다" 등 비판 댓글을 달고 있다.


YouTube '떡볶퀸 Tteokbokqu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