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신안 앞바다에서 칠몰한 '중국 화물선'에 선원 0명..."밀입국 의심돼"

전남 신안군 앞바다에 중국 화물선이 좌초된 상태로 발견된 가운데 당국은 밀입국을 의심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목포해경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전남 신안군 앞바다에 중국 화물선이 좌초된 상태로 발견됐다.


침몰된 화물선 속 선원을 구조하기 위해 우리 해경이 출동했는데, 그곳에는 '아무도'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당국은 현재 화물선 내 승선해 있던 선원들이 모두 빠져나와 '밀입국'을 했을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29일 오전 7시 28분께 가거도 서쪽 약 10m 해안에 중국 화물선으로 추정되는 선박이 침몰 중이라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인근에서 조업 중인 어선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약 45도 기울어진 상태로 침수 중인 200t급 화물선을 발견했다.


해경이 가까이 가보니 해당 선박은 중국 선박이 맞았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해경은 구조 작업을 벌였으나 화물선 안팎에 단 한 명의 승선원도 없다는 것을 확인했다. 표류해 있는 승선원도 발견하지 못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해당 선박은 200t급 화물선으로 추정된다"라며 "구조세력이 현장에 도착한 뒤 인명피해와 해양 오염 여부 등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해경은 이 화물선이 빈 배로 표류하다가 가거도 해안까지 밀려와 좌초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승선원 밀입국 여부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