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과후배 XXX"...고려대 '고파스'에 올라온 성관계 영상에 서버 터져

고려대 재학생 온라인 커뮤니티 '고파스'에 음란 영상이 업로드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고려대학교 재학생만 가입하고 활동할 수 있는 온라인 커뮤니티 '고파스'에서 충격적인 사건이 벌어졌다.


남성과 여성이 성관계를 맺고 있는 장면을 촬영한 영상이 업로드된 것이다.


해당 영상이 올라온 뒤 고파스는 한때 서버가 다운되는 일까지 벌어졌다.


21일 고파스 등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는 전날(20일) 오후 8시께 고파스에서 벌어진 일에 대한 이야기가 전해지고 있다.


인사이트고파스


고려대 재학생 등에 따르면 남성 A씨는 "여성의 동의를 받았다"라며 남성 회원들만 볼 수 있도록 성관계 영상을 업로드했다.


A씨가 올린 영상은 한 이용자의 댓글을 통해 유사한 영상이 재차 업로드됐다.


해당 영상을 확인한 한 재학생은 고파스 사이트 자체를 '통신매체 이용 음란죄'(통매음)로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신고 직후 사이트가 먹통이 됐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현재 해당 음란물 등 게시물은 완전히 삭제된 상태다. 고파스도 정상 이용이 가능해졌다.


하지만 여파가 큰 상황이다.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서는 이미 '고려대고파스', '과후배 XXX', 'XXX' 등이 검색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영상 속 여성이 'X대생', 'XX학과녀' 라는 등의 근거 없는 이야기도 돌고 있다.


시민들은 "여성에 대한 2차 가해가 우려되고 있다. 당국의 빠른 대처가 필요하다"라는 의견을 내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일부 이용자는 "영상 게시자가 '여성의 동의를 얻었다'라고 하는 게 사실이라면 2차 가해는 아니다. 영상 업로드는 자유"라며 A씨를 옹호하는 반응도 내보이고 있다. 


다만 해당 영상 게시자가 영상 속 여성에게 영상 촬영을 동의 받은 것인지, 업로드를 동의 받은 것인지 여부는 분명하게 밝히지 않았다. 또한 동의를 받았다는 것 자체가 사실인지도 확인된 바 없다.